その他 #8:「韓国の子供保育 #2」(2013/6/29)

音声を再生する
音声を保存する
iTunes で パソコンや iPod にダウンロードにする方法を見る
Evernote にクリップする (Evernote にクリップすることができます)
한국의 어린이 보육Ⅱ

안녕하세요.
도쿄 다마시에 있는 한국어 교실 한교실이에요. 지난 회에는 손자들을 돌보는 한국의 할머니들에 대해 보내드렸는데요, 오늘은 한국의 보육 시설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한국에서는 할머니나 가족들이 손자를 봐 주는 건 보통 1살이나 2살이 될 때까지로, 그 이후에는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 보냅니다. 유치원은 일본과 거의 비슷해 만  3살에서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까지 다닐 수 있고, 원어민 영어교육이나 학습 등 공부를 중심으로 가르쳐요.

어린이집은 일본의 ‘保育園’과 비슷한 시설로 0세부터 맡길 수 있지만 거의가 1살이 지나고 나서 다니기 시작해요. 규모가 큰 회사에는 회사 안이나 근처에 보육 시설‘직장 어린이집’이 있기도 하는데요, 부모가 출・퇴근할 때 같이 다닐 수 있어서 좋아요. 제 친척 중에 이‘직장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사람이 있는데요, 아침에 같이 버스를 타고 나갔다가 퇴근할 때 함께 돌아올 수 있어서 참 좋아 보였어요. 그렇지만 버스나 전철을 이용해야 하기 때문에 아이가 어느 정도 걸을 수 있는 나이여야 해요.

그 밖에도 일본의‘保育ママ’와 비슷한 가정에서 애를 봐 주는 곳이나 집 근처의 어린이집이 있는데요, 특히 아파트 단지 안에 있는 어린이집은 인기가 많아요. 그 때문에 아파트 값이 다른 단지보다 많이 비싸기도 해요. 최근 일본에도 단지 안에 어린이집을 만든다고 선전을 하는 걸 들은 적이 있어요. 아마도 어린이집이 같은 단지 안에 있다는 건 아파트를 살려고 하는 사람에게는 그만큼 매력적인 요소가 되니까 그런 거겠지요.

팟캐스트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이나 감상을 보내주세요. 보내주실 곳은 한교실의 홈페이지hangyosil.com이나 twitter, facebook을 이용하세요. 안녕히 계세요.


표현설명

1. 손자를 봐 주는 건:孫の面倒をみてあげるのは。「~봐 주다」は面倒をみてあげる、「~(을)를 보다」は面倒をみる
2. 만 3살에서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까지:満3歳から小学校に上がる(前)まで。「~에서 까지」は「~から~まで」。 「~기 전」は「 ~する前(に)」
3. 원어민 영어교육이나:(原語民)ネイティブによる英語の教育や
4. 맡길 수 있지만:預けられますが。「맡기다」は「預ける」
5. 1살이 지나고 나서 다니기 시작해요:1歳が過ぎてから通い始めます。 「1살이 지나다」は「1歳が過ぎる」、「1살이 되다」は「1歳になる」。「~기 시작하다」は「~し始める」
6. 직장 어린이집:職場の子供の家(保育園)。「어린이집」は「子供の家」
7. 나이여야 해요:(歩ける)歳でなければならないです。 「~名詞+(이)어야 하다」は「~でなければならない」。
8. 아파트를 살려고 하는 사람에게는:マンションを買おうとする人にとっては。「~(을)려고 하다」は「~しようとする」、「~(으)려고 하다」の話言葉
9. 매력적인 요소가 되니까 그런 거겠지요:魅力的な要素(こと)になるからそうでしょうね。「~겠지요」は「어린이집が団地内にあれば、それが好材になり、買い手が多く集まるようになるから、(어린이집が団地内にあることを)宣伝しているでしょうね」という話し手の主観的な意思を表す。
 
Copyright(C) 2009-2016 Hangyosil. All Rights Reserved.